나, 다니엘 블레이크 선언에 함께 해주세요!
'근로능력'이 있다는 정부의 판단으로 일자리에 참여했던 최인기님은 일을 시작한지 3개월만에 부종과 쇼크로 병원에 입원, 사망했습니다. 기초생활수급자로 몸이 아팠지만 강제로 일자리를 찾아야했던 그의 상황은 영화 <나, 다니엘 블레이크와 빼닮아 있습니다.
현재 최인기님의 유족은 이 죽음에 대해 정부의 사과를 요구하며 국가손해배상청구소송을 진행 중입니다. 가난한 이들이 겪는 부당한 처우와 복지실태를 알리고, 故최인기님과 유가족과 연대하는 <나, 다니엘블레이크 선언>에 함께 해주실 것을 요청합니다.
영화 <나, 다니엘 블레이크>를 기억하시나요? 심장병에 걸린 한 사람의 복지수급 고군분투기입니다.
최인기님의 삶은 한국의 <다니엘 블레이크>였습니다. 기초생활수급자였던 그는 수급에서 탈락하지 않기 위해 무리해 일자리에 취직했다 사망했습니다.
나, 다니엘블레이크 선언에 함께 해주세요!
이름
Your answer
소속 (없어도 무방합니다)
Your answer
재판부(혹은 유가족)에게 하고 싶은 말
Your answer
전화번호 (000-0000-0000의 형식)
Your answer
재판 과정에 대한 문자를 받으시겠습니까?
인증샷을 보내주세요!
소송 소식을 들은 영화 <나, 다니엘 블레이크>의 감독 켄로치와 제작진도 선언운동에 함께 해주셨습니다. 메시지와 함께 찍은 사진을 antipoorkr@gmail.com 으로 보내주세요. 해시태그 #나다니엘블레이크선언 과 함께 SNS에 공유해주세요.
Submit
Never submit passwords through Google Forms.
This content is neither created nor endorsed by Google. Report Abuse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