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안] 희망씨앗 Fund 1호
사회적 가치 Collective Giving 목적사업에 대해 다음과 같이 제안되었습니다.
목적사업의 예산 집행에 대해 파트너 투표를 진행합니다.
(근거 : 2020 총회 사업계 중, 목적사업 관련)

<제안설명>

우리도 난민이었습니다. 지금 우리나라에는 함께 살아가고 있는 난민이 많이 있습니다. 난민인정비율도 부끄러울 정도로 낮지만, 난민인정여부를 떠나 체류하고 있는 상황에서 생존조차 어려운 상황입니다. 특히 아이와 함께 하는 경우 더 난감하고, 그렇다고 정부나 공공에서 나서서 지원하기도 어려운 것이 현실입니다.
지원 단체들도 많지 않고, 그나마도 대부분 난민인정을 위한 법/정책 지원 중심이라 생활 지원은 거의 없습니다.

함께 사는 이웃으로 한 가정에게라도 도움이 되고자하는 마음으로 제안되었습니다.
소액이라도 지속적인 지원이 생활 계획을 세우고, 심리적 안정감을 주는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간단한 Task 부여를 통해 자존감을 지켜주고, 궁극적으로는 일자리 연계로 이어지길 기대합니다.

- Collective Giving 사업명 : "희망씨앗 Fund 1호"
- 목적 : 난민가정 생활지원 (지원 사각지대에 있는 이웃의 생존 지원-단순지원보다는 Task 부여 및 궁극적으로 일자리 연계)
- 협력기관 : 에코팜므
- 예산 : 460만원(1안 추진 시) ~ 580만원(2안 추진 시) (2020.10~2021.9)
싱글맘 2가정 지원(월 정액, 12개월, Task 부여 연계), 연계 오픈행사 1~2회

[1안] : 지원가정당 월 15만원 지원, 총 460만원
- 싱글맘 2 가정 지원(15만원/월 X 12개월 X 2 가정) = 360만원
- 연계 행사 1~2회(50만원) 및 중간지원 활동비 (50만원) = 100만원

[2안] : 지원가정당 월 20만원 지원, 총 580만원
- 싱글맘 2 가정 지원(20만원/월 X 12개월 X 2 가정) = 480만원
- 연계 행사 1~2회(50만원) 및 중간지원 활동비 (50만원) = 100만원

※ 협력/운영방안 : 분기단위 운영회의 (지원경과 및 가정 상황 공유, 부여 Task 협의 등), 에코팜므에 일괄/2회로 나누어 지급(에코팜므가 중간에서 지급/현장 지원 수행)
※ 에코팜므 : 에코팜므는 이땅에서 소외받고 차별받는 이주여성, 난민, 그리고 아동을 위해 예술교육, 수공예 기술 교육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비영리 민간 단체입니다.


<지원 대상 가정>

1) 모로코에서 온 엄마(55), 딸(27) (난민지위를 아직 얻지 못함)
- 엄마는 어릴 때부터 예술적 재능이 뛰어났으나 가족의 반대로 예술 활동을 제대로 하지 못함. (에코팜므와 그림 작업을 2년 가까이 진행, 전시회 및 디자인 상품 개발 경험)
- 딸은 5개 국어 구사하는 엘리트(영어, 불어, 아랍어, 베르베르어, 한국어). 현재 엄마를 돌보며 가장 노릇을 하는 중.(현재 실직 상태로 구직 중)
- 오래 축적된 긴장감과 스트레스 때문에 코로나 이후 공황장애가 생김.

2) 콩고에서 온 엄마(40), 딸(10) (난민지위 인정 받았으나, 생계를 감당하며 딸을 키우느라 어려움이 큼)
- 엄마는 오랜 스트레스로 인해 가슴과 허리에 병이 생겨 수술을 받음. 현재는 허리 통증이 더 심한 상태
- 혼자서 생계를 감당하며 딸을 키우느라 어려움을 겪음. 코로나 후에 더 일을 구하기 힘들어짐.
- 엄마는 자수와 재봉을 배워 간단한 수공예품 제작이 가능함.

파트너 이름 *
2020 출자 여부 *
※ 신한은행 100-031-406796 (예금주: 소셜벤처파트너스 서울)
Collective Giving 목적사업 제안에 대한 찬/반 투표 *
'희망씨앗Fund1호(2020.10~2021.9)' 제안에 대한 (예산 집행 포함) 찬/반 투표 해주세요
반대 혹은 찬성에 대해 세부적인 의견 적어주세요. (제안/고려필요 사항이나, 과제회의 등 적극적으로 참여 의사 있으시면 같이 알려주세요)
본 제안 외에도 SVPS 에 하고 전하고 싶은 의견/제안 등 있으시면 적어주세요.
(사)소셜벤처파트너스서울
Submit
Never submit passwords through Google Forms.
This content is neither created nor endorsed by Google. Report Abuse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