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로, 스트레스, 끝없는 긴장으로 밤을 잊은 그대에게, 건강을 돌보면서 활동할 수는 없을까
고통의 현장 가까이에서 이야기를 보고 듣는 사회활동가들은 정서 전염으로 인한 대리외상을 겪습니다. 또 과노동으로 무기력한 상태를 내버려두다가 정서적 탈진을 경험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스스로를 돌보고 멘탈을 튼튼하게 지키기 위해 건강과 자기돌봄이라는 주제로 ‘잠’에 대한 이야기를 자유롭게 나눠보려고 합니다. 수면에 좋은 차를 마시며, '우리의 잠은 어떤지? 우리를 잠 못들게 하는 것은 무엇인지'에 대한 지혜를 나눌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일시 : 11월 7일 목요일 저녁 7시 - 9시 (간단한 식사용 다과를 준비합니다)
대상 : 활동을 하면서 잠들기 어렵거나 잠을 설치는 등 꿀잠이 그리운 활동가
장소 : 쉼힐링센터 집단실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23길 24, 2층)
인원 : 최대 8명(신청되시면 개별연락드리겠습니다.)
진행 : 단비 (와락치유단)
이름, 별칭도 좋습니다 *
Your answer
소속이 있다면 적어주세요 *
Your answer
활동하신지는 얼마나 되셨나요 *
Your answer
전화번호 (예. 010-1234-1234) *
Your answer
이메일주소 *
Your answer
당신의 잠은 어떠한가요? 이야기모임을 신청한 이유나 기대하는 것이 있다면 자유롭게 써주세요.
Your answer
외부로 공유되지는 않지만, 모인 사람들과는 함께 개인적인 경험을 나누게 됩니다. 내 이야기를 나누고 상대방 이야기를 들을 마음의 준비를 하고 오시기 바랍니다. *
Required
입력해주신 개인정보는 다른 용도로 활용하지 않으며, 모임이 끝난 이후 폐기합니다. *
Required
Submit
Never submit passwords through Google Forms.
This content is neither created nor endorsed by Google. Report Abuse - Terms of Service -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