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수복지를 위한 범국민서명운동

<정치란 나눔이요 분배요, 누구에게 거둬서 누구에게 주는가. 누구에게 빼앗아 누구에게 채워주는가이다.>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서 정도전은 토지대장을 불태우며 이와 같이 일갈합니다. 10섬을 생산하면 9섬을 수탈당하는 고려의 민(民)의 현실을 개탄하며 민의 수를 계산해 땅을 나눠주는 계민수전(計民授田)으로 민이 근본인 민본(民本)의 세상을 이루어야 한다고 열정적으로 호소합니다.

오늘 우리 현실이 과연 그때와 무엇이 다른지 묻고 싶습니다. 가계부채 1300조와 사내유보금 1300조의 대비가 무엇을 의미하겠습니까. 노동자는 실업과 비정규직으로, 농민은 가계부채로, 대학생은 등록금빚으로 죽지 못해 하루하루를 살아갑니다. <9포시대>, <헬조선>이라고 절망하며 하루 40명씩 목숨을 끊어 세계최고의 자살률을 기록합니다.

복지의 재원은 세금이 아니라 불의한 세력으로부터 환수해야 할 검은돈입니다. 이제 우리 민의 재부를 부정의하게 앗아간 권력형비리범들, 친일파들, 재벌들, 외국자본들, 외국군의 문제를 제대로 제기할 때가 되었습니다. 도대체 그간 부당하게 착복한 검은돈의 실체가 얼마인지 우리 민은 정확히 알권리가 있습니다. 실업과 비정규직 문제를 해결하고 구조적 부채를 청산하며 무상교육과 무상치료를 실현하고 공동주택을 보급하는 진정한 복지도 바로 이 진실에서부터 시작될 것입니다.

국회는 환수복지특별법을 제정하라!
국회는 환수복지특위를 설치하라!

국회 환수복지특별법 제정과 환수복지특위 설치를 위한 범국민서명에 동참해 주십시오.

환수복지당(준)

이름
Your answer
전화번호
Your answer
이메일
Your answer
주소
Your answer
범국민환수복지실현을 위한 응원의 한마디
Your answer
Submit
Never submit passwords through Google Forms.
This content is neither created nor endorsed by Google. Report Abuse - Terms of Service - Additional Ter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