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quest edit access
서울건축문화제 2018 [열린강좌] 참가신청
강연 장소 : 문화비축기지 T6, (B2. 원형회의실)
*서울 마포구 증산로 87

-------------------------------------------------------------------------------------------------------------------------------------------------------

1회 - 10. 6 (토) 16:00 한양부터 서울까지 거닐다 / 김수종 작가

영화, 드라마에 자주 등장하는 성곽마을로 기억하는 [한양도성]을 시작으로 서울 한 가운데 흐르는 [청계천]을 지나 오래된 것과 새로운 것이 한데 어우러져 서울만의 독특한 풍경을 만들어 가고 있는 620개의 서울 옛길(복원사업) 까지. .그 길을 걸어서 답사한 김수종 작가에게 듣는 우리가 모르고 있던 [한양山川 서울江山] 그 깊고, 긴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

-------------------------------------------------------------------------------------------------------------------------------------------------------

2회 - 10. 17 (수) 19:00 몸의 공간, 골목길로 읽는 서울 / 건축가 조한 교수

골목길의 매력은 어디에 있을까요? 바로 '눈'으로 보는 것이 아닌 '몸'으로 느끼는 것에 있습니다. 그런 골목길을 통해 서울의 매력을 함께 읽어보고자 합니다.

북한산 아래 미아동에서 태어나 압구정에서 10대를 보내고 20대는 젊은 예술의 메카 홍대에서, 미국 예일대학교와 시카고에서 건축가로써 꿈을 찾던 30대, 그리고 다시 홍대에 자리 잡은 40대까지, ‘장소의 기억’과 ‘시간의 감동’은 건축가 조한 교수에게 듣는 골목길 이야기.

-------------------------------------------------------------------------------------------------------------------------------------------------------

3회 - 10. 24 (수) 19:00 무지개떡 건축 : 회색도시의 미래 / 황두진 건축가

서울 원도심의 인구는 25만 남짓으로 조선 후기로 돌아갔다. 고도 성장기에 교외로 빠져나갔던 인구는 이제 다시 원도심으로 돌아올 것이다. 이들을 어떤 '그릇'에 담을 것인가? 도시주거의 미래에 대한 건축가 황두진의 생각을 들어본다.

-------------------------------------------------------------------------------------------------------------------------------------------------------


4회 - 10. 27 (토) 16:00 시민의 도시 서울을 걷다 /김시덕 교수

조선시대 왕족과 양반, 식민지 시대 독립운동가와 친일파의 흔적만이 서울의 전부는 아니다. 특정한 시대(주로 조선시대 후기)의 특정한 계층(주로 왕족과 양반 계층의 남성들)이 만든 문화만이 서울을 대표한다는 주장이 행정・문화 분야에서 힘을 얻고 있는 데에 반대하여, 평범한 서울 시민인 나 자신을 “대서울”의 주인으로서 인식하고 발언해야 한다. 특정한 사람들만이 “대서울”에 대한 기록을 남기면 “대서울”은 그들만의 것이 된다. 시민 각자가 나의 삶의 공간을 사진과 글로 기록해서 남겨야 “대서울”이 시민의 도시가 된다.

문헌을 통해 한 민족의 역사와 문화를 연구하는 문헌학자다운 시각을 곳곳에 남은 흔적을 보여주며 설명하는 시간.


Email address *
참석하실 [열린강좌]를 선택해주세요 *
* 1회 ~ 4회까지 선택 가능합니다.
Required
성명 *
ex) 김강좌
Your answer
연락처 *
ex) 010-000-0000 *신청 이후, 참석 재확인을 위해 연락드립니다.
Your answer
참가신청 인원 *
Your answer
개인정보 수집 · 이용 동의 *본인은 다음과 같이 제공한 본인의 개인정보를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개인정보의 수집 · 이용) 및 제17조(개인정보의 제공)에 따라 수집 · 이용하는 것에 대하여 *
Submit
Never submit passwords through Google Forms.
This content is neither created nor endorsed by Google. Report Abuse - Terms of Service